[속보] 브렉시트 또 연기..英의회, 합의안 승인 보류

입력 : 2019-10-20 00:00:00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브렉시트 결정이 또 다시 미뤄졌다. 영국 하원이 새로운 브렉시트 합의안에 대한 승인을 보류하면서다.


19일 영국 공영 방송 BBC 등에 따르면 이날 영국 하원은 보수당 출신 무소속 올리버 레트윈 경이 내놓은 수정안을 322표 대 306표로 통과시켰다.


수정안에 따르면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최근 EU와 마련한 새 합의안을 승인하기에 앞서 브랙시트 시행법이 만들어져야 한다. 이에 따라 이날로 예정됐던 새 합의안 찬반 투표는 무산됐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하원이 수정안을 통과시킴으로써 보리스 존슨에게 굴욕적인 패배를 안겨줬다"고 전했다.


수정안이 통과됨에 따라 존슨 총리는 이른바 '벤 액트'가 명시한 대로 EU에 브렉시트를 2020년 1월31일까지 3개월 연기해달라고 요청해야 한다.


레트윈 경은 존슨 총리의 합의안을 지지한다면서도 31일 시한을 맞추지 못할 경우를 대비한 '보험적인 정책'으로 수정안을 내놨다고 밝혔다.

해외경제
트럼프 "중국과 무역합의 못하면 관세 더 올릴 것"
트럼프 "무역합의 못하면 中에 추가관세 부과"(상보)
"한국 금융사들, 아프리카에 1.4억달러 투자"
인민은행, 사실상 기준금리 LPR 또 인하..4.15%로 고시
기업
부동산
1
2
3
4
5